노무현 재단 http://2dreamy.wordpress.com/에 더 많은 글이 있습니다. :: '과속은 ‘기름 먹는 하마’' 태그의 글 목록

'과속은 ‘기름 먹는 하마’'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5.07.04 과속은 ‘기름 먹는 하마’
유익한 거리2005.07.04 00:00
과속은 ‘기름 먹는 하마’
(::高유가시대 알뜰운전법::) 국제 유가가 다시 급등세를 타면서 자동차 운전자들의 마음이 편 치 못하다. 주5일 근무제를 맞아 모처럼 주말여행을 계획하더라 도 연료비가 부담스럽다. 평소 연료비에 무관심했던 운전자들도 경제적인 운전요령에 귀가 솔깃해지는 상황이다. 자동차 전문가 들은 운전습관과 차량관리에 따라 연료비를 20~30% 아낄 수 있다 고 조언한다.

◈운전습관 = 전문가들은 경제 운전의 최대 적으로 한결같이 과 속을 꼽는다. 배기량 1800cc급 중형차의 경우 시속 60㎞로 주행 하면 연비가 ℓ당 13.5㎞에 달하지만 속도를 시속 140㎞로 높이 면 8.6㎞에 불과하다. 속도에 따른 연료 소모가 무려 57%나 차이 가 난다. 차종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 자동차는 시속 60∼ 80㎞에서 가장 연비가 높다. 경제속도를 준수하기 어려운 고속도로 에서는 시속 95∼100㎞로 정속 주행하면 연료도 적게 들고 안전 도 지킬 수 있다.

불필요한 공회전도 동전을 버리는 행위나 다름없다. 공회전은 1 초에 0.26cc의 기름을 소모한다. 일처리를 하거나 사람을 기다리 는 경우에는 반드시 시동을 끄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 여름철에 습관적으로 에어컨을 켜두면 시간당 1000원 정도가 들어간다. 하 지만 고속도로를 주행할 경우 에어컨을 켜지 않고 창문을 열면 압력때문에 연료 소비가 오히려 늘어난다. 이때문에 고속 주행에 서는 에어컨을 켜는 것이 오히려 경제적이다.

급가속도 연료를 붓는 행위나 다름없다. 특히 습관적인 차선 변 경은 잦은 급가속을 유발하기 때문에 비용이 많이 든다. 또 급가 속과 급제동을 번갈아 조작하면 연료 소모는 물론 브레이크 패드 의 조기 마모를 초래하게 된다.

내리막길에서는 액셀 페달에서 발을 떼는 것이 상책이다. 차량의 자연스러운 흐름에 맡기면 연료 소모가 거의 없다. 반대로 연료 소모가 가장 많은 언덕길에서는 급가속 대신 부드럽게 속도를 높인다. 기어 변속은 엔진의 무리가 없는 한 고단을 이용하는 것 이 경제적이다.

◈차량관리 = 평소 차량 상태를 정기적으로 점검하는 일도 연료 절약과 직결된다. 연료절약과 가장 밀접한 자동차 부위는 타이어 . 공기압이 10% 부족하면 연료가 5~10% 더 들고, 20% 이상 부족 하면 타이어 파열을 초래할 수도 있다. 정상적인 타이어도 공기 압이 자연적으로 낮아지기 때문에 자주 점검해야 한다.

점강장치도 연비에 영향을 준다. 점괸장치는 불꽃을 일으키는 점 강플러그, 고압을 발생시키는 점괸코일, 고압을 배전기와 플러그 에 전달하는 고압코드, 플러그에 전기를 분배하는 배전기로 나뉜 다. 점강플러그는 3만㎞ 주행후 교환하는 것이 원칙이다. 정상적 인 부품이라도 점괸시기가 틀리면 불완전 연소로 연료가 많이 ? 恬醍풉?때문에 정비소에서 점강시기(타이밍)를 점검할 필요가 있다.

연료계통도 가끔 살펴야할 부분이다. 연료의 찌꺼기를 걸러주는 연료필터의 교환주기도 3만㎞가 기준이다. 비포장도로를 자주 운 행할 경우에는 더 자주 교환해야 한다. 공기를 정화하는 에어클 리너도 먼지로 오염되면 흡입저항이 발생해 연료가 5% 가량 낭비 된다.

◈기타사항 = 경제성 측면에서 보면 수동변속기가 자동변속기에 비해 훨씬 유리하다. 수동은 자동에 비해 우선 차량가격이 100만 원 이상 저렴하고, 연비도 20~40% 높다. 또 기계식인 수동 차량 은 유압식인 자동에 비해 고장이 적어 유지비도 덜 든다.

운전에서도 정보는 곧 돈과 연결된다. 월요일 오전과 금요일 오 후 등 정체일에는 가급적 운전을 삼간다. 또 상습정체구간에 갇 히면 연료를 길바닥에 버리는 결과를 초래하게 된다. 비·안개· 눈 등의 이상 기후에서도 연료 소모는 평소의 2배에 이른다. 여 행 전에는 미리 지도를 펴서 목적지에 대한 경로를 숙지하는 일 도연료비와 함께 시간을 절약하는 비결이다.

이밖에 트렁크의 불필요한 짐은 꺼낸다. 또 휘발유 대신 첨가제 를 사용하는 것은 권장사항이 못된다. 엔진의 수명을 단축시켜 수리비가 더 많이 나오는 결과를 초래할 수도 있다. 연료절감기 도 성능이 검증되지 않은 제품들이 많아 주의해야 한다.

임기상 자동차10년타기시민운동연합 대표는 “경제적인 운전요령 을 준수하면 연료비를 아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차량의 수명도 연장시키고, 탑승자의 안전도 지킬 수 있어 일석삼조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박영출기자 equality@munhwa.com *

 
연료절약 10계명
①경제속도를 준수하라
②불필요한 공회전을 삼가라
③차선 변경에도 돈이 든다
④수동변속기의 경제성을 존중하라
⑤첨가제와 연료절감기는 역효과
⑥내리막에서는 액셀을 밟지 마라
⑦에어클리너를 정기적으로 살피라
⑧배출가스 종합건강진단을 실시하라
⑨운전에서도 정보는 곧 돈이다
⑩적정한 타이어 공기압을 유지하라

'유익한 거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름철 PC관리 요령  (0) 2005.07.15
과일 맛있게 먹는법  (0) 2005.07.11
과속은 ‘기름 먹는 하마’  (0) 2005.07.04
사람잡는 모기향  (0) 2005.07.03
과일 갈아 마시는 것 피하라  (0) 2005.06.28
열대야, 냉방병 대처요령  (0) 2005.06.26
Bookmark and Share
글 쓴 이 : 비회원
☆ 두리(소셜)댓글 달기 : 얼숲(페이스북), 재잘터(트위터), 열린또이름(오픈아이디)으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