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재단 http://2dreamy.wordpress.com/에 더 많은 글이 있습니다. :: '국립한자원' 태그의 글 목록

'국립한자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9.01 '짜장면' 실랑이에 뭇사람들이 열 낼 까닭이 없다.
우리말2011.09.01 10:42

오늘도 ‘국립한자원’(지들은 ‘국립국어원’이라 합디다. 진짜 나랏말은 별로 신경 안 쓰면서…)에서 내논 ‘짜장면’ 얘기를 좀 하렵니다.

사실 뭇사람들이 한낱 ‘국립한자원’이 발표한 것에 이리 날카로울 까닭이 없습니다.
한낱 단체가, 그것도 우리말을 지키고 키워온 것에 아무 한 일조차 없는 단체가 우리말을 두고 어떤 권리를 가진 것도 아니고, 어떠한 규칙도 말을 따라잡을 수는 없습니다.
그런데 국립한자원이 몇 개 낱말을 표준말에 넣었다고 이렇게 유난을 떠는 것은, 거꾸로 그 동안 국립한자원이 우리 말글살이에 얼마나 억지를 부려왔는지를 보여주는 것이라 봅니다.
국립한자원이 아니라 그 어떤 우리말 단체, 기관도 말글살이를 이래라저래라 억지로 시킬 수 없으며(옛적 권위주의!) 다만 그 뿌리를 밝히고 이렇게 하는 것이 좋겠다고 권할 수는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나랏말글살이 정책을 내놓는 기관이라 하더라도, 또 그 기관에서 내놓는 원칙이라 하더라도 그것은 큰 테두리를 정하고 옳은 모[방향]을 보여주는 것으로 충분하다고 봅니다.
따 라서 국립한자원이 내놓은 발표는 말글살이하고 얽혀있는 전문가나 많은 사람들이 바라보는 곳에 있는 이들(말하자면 언론인, 가르치는 이들, 기자 같은…)이 주로 주의를 기울여야지 뭇사람들 말글살이까지 이렇게 옥죄어서는 오히려 말글살이를 어렵고 하고 우리말을 죽이게 될 것입니다.

저는 앞으로라도 뭇사람들이 큰 테두리만 지키면서 편하게 말글살이를 해야 한다고 보고, 그것이 국립한자원이라는 엉터리 기관이 아니라 그 어떤 나랏말 정책기관이라도 원칙을 바로 세우는 정도와 좀 더 나은 말글살이를 보여주는 정도로 그쳐야 한다고 봅니다.
아울러 나랏말 정책기관이 규칙을 내놓는 곳이 아니라 여러가지 생각들을 펼쳐보이고 좀 더 나은 모로 가지런히 하는 정도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덧글. 지금도 우리말, 우리글을 두고 많은 얘기들이 있으나 오로지 ‘표준말’이라는 테두리 밖 얘기는 모두 눈길조차 주지 않습니다. 이것이 오히려 온갖 실랑이거리를 만들고 있다 봅니다.(뿐만 아니라 이는 엉터리라도 꼭 하나를 ‘표준’으로 정해야 직성이 풀리는 권위주의하고도 통한다고 봅니다.

* http://2dreamy.tumblr.com/post/9650242784 에서 옮겨 왔습니다.

Bookmark and Share
글 쓴 이 : ... 깨몽
☆ 두리(소셜)댓글 달기 : 얼숲(페이스북), 재잘터(트위터), 열린또이름(오픈아이디)으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