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재단 http://2dreamy.wordpress.com/에 더 많은 글이 있습니다. :: '잉크젯 프린터 '배보다 배꼽'' 태그의 글 목록

'잉크젯 프린터 '배보다 배꼽''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5.01.25 잉크젯 프린터 '배보다 배꼽'
유익한 거리2005.01.25 00:00
"잉크젯 프린터, 배보다 배꼽이 훨씬 커"
(서울=연합뉴스) 김경석기자
최근 PC 구입시 패키지로 판매되는 저가형 잉크젯 프린터를 통상적 수준으로 1년만 사용해도 잉크 구입비용이 프린터의 6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국내 최대 가격비교사이트인 '다나와'에 따르면 삼성전자[005930], HP, 캐논, 엡손 등 4개사의 보급형 잉크젯 프린터 4종으로 하루 약 3장, 1년간 1천장을 프린터할 경우 '배보다 배꼽이 큰' 현상이 뚜렷했다.

조사 대상은 HP 데스크젯 3745(6만2천원), 삼성 마이젯 MJC-200i(6만1천원), 엡손 스타일러스 C45(5만7천원) 캐논 픽스마 iP1000 플러스(5만6천원) 등이다.

흑백 잉크로 문서 텍스트를 인쇄할 경우에는 4개 모델 모두 잉크 가격이 최저 2만4천원(캐논)에서 최고 5만5천원(삼성)으로 제품가격보다 적었다.

그러나 가장 많이 이용하는 `텍스트+이미지'를 프린터할 경우 HP는 37만1천원, 삼성은 31만5천원, 엡손은 30만6천원, 캐논은 12만6천원의 잉크 비용이 들어가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것은 캐논의 경우 제품 가격의 약 2배, 엡손과 삼성은 약 5배, HP는 약 6배에 해당하는 것이다.

또 컬러 잉크로 이미지를 인쇄하면 잉크 비용이 캐논 52만4천원, 엡손 71만7천원, HP 83만원, 삼성 97만9천으로 집계돼 프린터 가격의 최고 16배에 이르는 것으로 드러났다.

다나와 관계자는 "보급형 프린터는 인쇄 품질 등 성능에 비해 가격이 저렴한 편이어서 소비자들이 PC를 사면서 패키지 등의 형태로 함께 구매하는 경향이 있다"면서 "그러나 잉크 가격을 미처 고려하지 못해 나중에 불만을 제기하는 경우가 많아 이번 조사를 하게 됐다"고 말했다.

kskim@yna.co.kr
Bookmark and Share
글 쓴 이 : 비회원
☆ 두리(소셜)댓글 달기 : 얼숲(페이스북), 재잘터(트위터), 열린또이름(오픈아이디)으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