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재단 http://2dreamy.wordpress.com/에 더 많은 글이 있습니다. :: '집에서 새싹 채소 기르는 법' 태그의 글 목록

'집에서 새싹 채소 기르는 법'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5.06.24 집에서 새싹 채소 기르는 법
유익한 거리2005.06.24 00:00
집에서 새싹 채소 기르는 법
좋은 씨앗 고르기, 물 주기, 보관하기 등
미디어다음 / 최이연 프리랜서 기자
 
집에서 길러 먹는 무공해 새싹 채소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각 포털사이트의 새싹 기르기 동호회에 가입하는 회원 수도 꾸준히 늘고 있다.

최근에는 ‘하루 1분 내 손으로 길러먹는 새싹 채소’(랜덤하우스 중앙), ‘몸에 좋은 새싹 채소&화분 채소 키우기’(동아일보사) 등 새싹 기르기와 활용법을 주제로 한 신간도서가 나오기도 했다.

새싹 채소 기르는 방법은 생각보다 간단하다. 씨앗의 종류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2~4시간 정도 물에 불린 씨앗을 재배 용기에 뿌리고 싹이 날 때까지 키친타월이나 천으로 덮어준다.

햇빛을 가려야 발아가 잘 되기 때문이다. 1~2일 후 싹이 나면 씨앗 위에 덮은 것을 걷어내고 하루 2~4회씩 물을 주면 된다. 이렇게 2~3일 정도 지나면 새싹 채소를 수확할 수 있다.

다음 카페 ‘새싹 채소 베란다농장’의 운영자이자 ‘하루 1분으로~’의 저자인 윤덕기(33) 씨는 처음에 건강이 좋지 않아 새싹을 취미로 기르기 시작한 경우이다.

윤 씨의 설명에 따르면 새싹에는 보통 채소로 먹을 때보다 40~50배가 넘는 영양분이 들어 있어 당뇨, 고혈압, 다이어트 등에 효과적이라고 한다.

윤 씨가 운영하는 동호회에는 심한 아토피성 피부염이 있는 아이에게 꾸준히 새싹 채소를 먹여 현재는 감기도 잘 걸리지 않을 정도로 건강해졌다는 등 효험을 본 회원들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윤 씨에게 처음으로 새싹을 기르는 사람들이 하기 쉬운 실수를 중심으로 여름철 집에서 새싹을 잘 기르는 방법에 대해 들어 보았다.


* 새싹 채소 기르는 법 슬라이는 http://feature.media.daum.net/culture/slide0153.shtm 참조

품질 좋은 씨앗 고르기: 새싹 채소 씨앗은 우선 모양이 일정하며 통통하고 윤기가 나는 것이 좋다. 손으로 문질렀을 때 하얀 가루 등이 묻어나는 것은 씨앗에 방부제 등 소독약품을 처리한 것이므로 주의한다.

봉투에 ‘소독필’이라고 적힌 것은 새싹 채소용으로 부적합하다. 키우기 쉽고 몸에 좋은 새싹 씨앗으로는 브로콜리, 알팔파, 적양배추, 배추, 유채, 다채, 순무, 청경채 등이 있다. 그 밖에도 여름에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메밀, 보리, 완두콩, 서리태콩, 옥수수, 들깨 등도 집에서 기르기 좋다.

씨앗은 인터넷 동호회나 카페에서 공동구매로 구입하거나 꽃집이나 대형 할인마트, 각 지역 꽃시장 등에서 구할 수 있다. 구매 가격은 한번 재배해서 먹을 수 있는 분량에 500원에서 1500원까지 다양하다.

물이 잘 빠지는 재배 용기 고르기: 새싹 채소 재배 용기가 없을 경우에는 집에 있는 밑면이 넓은 접시와 물이 잘 빠지는 채반, 체, 김발, 소쿠리 등을 사용해도 된다. 물이 고이면 썩을 염려가 있으므로 물이 잘 빠지는 용기를 사용한다. 안 쓰는 용기를 사용하면 재활용도 할 수 있으니 더 좋다.

조금씩 자주 물 주기: 하루 2~4회씩 씨앗이 푹 젖을 정도로 분무기로 물을 뿌려준다. 이때 물을 너무 많이 주면 물이 바닥에 고여 곰팡이나 벌레가 생기거나 새싹 채소가 죽을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조금씩 자주 뿌려주는 게 좋다. 수돗물을 사용하는 경우 받은 지 1~2시간 정도 지난 것을 윗물만 사용하는 것이 더 좋다.

수확 후 보관하기: 만약 2~3일 정도 집을 비울 일이 생겼을 때 잘 자라고 있는 새싹 채소를 죽이지 않는 방법이 있다. 우선 물을 충분히 뿌린 뒤 밀폐용기나 지퍼백 등에 새싹 채소를 용기째 넣고 밀봉한다. 그 뒤 냉장고의 냉장실이나 신선고에 넣어두면 된다. 다 자라서 수확한 채소는 물기를 제거해서 밀폐용기에 넣어 보관하는 것이 가장 좋다. 물기를 제거해야 신선도가 오래 유지되기 때문이다.

씨앗 껍질 손쉽게 제거하기: 집에 있는 소쿠리나 찜용 틀, 기타 껍질이 빠질만한 구멍이 있는 체 등을 준비한다. 새싹 채소를 물에 담그고 그 위에 준비해둔 도구를 대고 위에서 아래로 내리면 채소는 가라앉고 껍질은 물에 뜬다. 이와 같은 방법으로 물에 뜬 껍질을 2~3회 반복하면 된다.
Bookmark and Share
글 쓴 이 : 비회원
☆ 두리(소셜)댓글 달기 : 얼숲(페이스북), 재잘터(트위터), 열린또이름(오픈아이디)으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