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재단 http://2dreamy.wordpress.com/에 더 많은 글이 있습니다. :: '[명상강론]순간적인 경험과 상상력' 태그의 글 목록

'[명상강론]순간적인 경험과 상상력'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4.11.15 [명상강론]순간적인 경험과 상상력
삶의 양념2004.11.15 00:00

[ 순간적인 경험 ]
한 순간에는 사방에 향기가 가득했는데 다음 순간에는 아무리 찾아도 온데간데 없다. 처음에는 오직 일별이 일어날 것이다. 그러나 그 일별은 서서히 더 분명하고 견고하게 자리잡는다. 그 일별이 영원히 자리잡는 것은 서서히 아주 천천히 일어난다. 그 전에는 그 일별의 경험을 확고부동하고 당연한 것으로 여기지 말라. 그것은 착각이다.

 
명상 중에 이런 일별이 일어난 것이다. 하지만 그 경험은 곧 사라질 것이다. 그러니 명상 중에는 무엇을 해야 하겠는가? 명상 중에는 계속 방편을 사용하라. 그리고 깊은 명상에 들어가면 방편을 버려라. 의식의 각성이 점점 더 순수한 단계로 올라가다가 완전하게 순수해지는 순간이 올 것이다. 그 대에는 방편을 버려라. 방편에 대해서는 완전히 잊고 그냥 존재하라.
그러나 처음에는 이런 일이 순간적으로만 일어날 것이다. 때로는 이 자리에서 내 말을 듣다가 그런 일이 일어날 수도 있다. 산들바람이 스치고 니자가듯이 아주 잠깐동안 그대는 다른 세계, 무심의 세계로 들어간다. 잠시동안 그대는 자신이 안다는 것을 안다. 그러나 순간일 뿐이다. 다시 어둠이 몰려오고 마음이 온갖 꿈과 욕망, 온갖 어리석음을 대동하고 돌아온다. 잠시동안 구름이 갈라지고 그 틈새로 빛나는 태양이 보였다. 그러나 이제 다시 구름의 장막이 해를 가렸다. 어두운 먹구름이 사방을 에워쌓고 태양은 자취도 없이 사라졌다. 이젠 태양이 존재한다는 사실조차 믿기 어려울 것이다. 잠깐 전에 태양을 보았다는 사실조차 믿기 어려울 것이다. 그것은 환상이었을지도 모른다. 마음은 그것은 단지 착각이었을 뿐이라고 말할 것이다.
그대에게 그런 경험이 일어났었다는 것은 믿을 수 없는 일이다. 그것은 전혀 불가능한 일처럼 보인다. 그러나 마음 속에 이 모든 어리석음, 이 구름과 어둠에도 불구하고 그 일이 그대에게 일어났다. 그대는 잠시동안 태양을 보았다. 하지만 이것은 터무니없는 일처럼 보인다. 아마 그대는 꿈결에 그것을 보았을지도 모른다.
상상력도 유용하다.
먼저 상상(imagination)이 무엇인지 이해해야 한다. '상상'이라는 단어를 듣는 순간 그대는 이렇게 말할 것이다.
"그것은 아무 쓸모도 없다. 우리는 상상이 아니라 실제적인 것을 원한다."
그러나 상상은 실제이다. 그것은 그대 안에 깃든 능력이며 잠재력이다. 그대는 상상할 수 있다. 그것은 그대의 존재에게 상상의 능력이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 능력은 실제이다. 이 상상의 능력을 통하여 그대는 자신을 파괴할 수도 있고 창조할 수도 있다. 그것은 전적으로 그대에게 달렸다. 상상의 힘은 매우 강력하다. 그것은 잠재적인 힘이다. 그렇다면 상상이란 무엇인가? 상상하는 태도는 매우 깊은 뿌리를 갖고 있기 때문에 그러한 마음 가짐 자체가 현실이 된다.
예를 들어, 그대는 티벳에서 사용되던 테크닉에 대해 들어보았을 것이다. 그들은 이것을 '히트 요가(heat yoga)'라고 부른다. 눈이 내리는 추운 겨울 밤에 티벳의 라마승은 밖에 나가 벌거벗고 선다. 영하의 기온이므로 얼어죽을지도 모른다. 그러나 라마승은 특이한 테크닉을 구사한다. 그는 자신의 육체가 불타오르고 있다고 상상한다. 그리고 그 열기가 너무 뜨겁기 때문에 땀이 비오듯 흐른다고 상상한다. 그러면 피까지 얼어붙을만큼 추운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그는 실제로 땀을 흘리기 시작한다. 어찌된 일일까? 이 땀은 실제다. 그의 육체는 실제로 열기를 발산한다. 그러나 이 실제는 상상을 통해 창조된 것이다.
상상에 깊이 몰입하면 육체가 그에 일치하여 작용하기 시작한다. 그대가 하고 있는 많은 행위들이 사실은 상상의 작용이다. 다만 그대가 모르고 있을 뿐이다. 그대는 순전히 상상을 통해 질병을 만들어낸다. 그대는 "이것은 전염성이 강한 질병으로 사방에 퍼져 있다."고 상상한다. 그대는 질병에 수용할 준비가 되었으며 이젠 병에 걸릴 가능성이 농후하다. 그리고 그 질병은 현실이다. 그러나 그 질병은 상상을 통해 창조된 것이다. 상상은 하나의 힘이며 에너지이다. 마음은 상상을 통해 움직인다. 그리고 마음이 상상을 통해 움직이면 육체에 그에 일치하여 반응한다.
탄트라(tantra)의 전통과 서양의 최면술 사이에는 다른 점이 있다. 최면술사들은 상상의 의해 어떤 것을 창조한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탄트라는 그대가 그것을 창조한 것이 아니라고 말한다. 상상에 의해 그대는 다만 이미 존재하는 어떤 것과 조화를 이루었을 뿐이다. 상상에 의해 창조된 것은 무엇이든지 영원할 수 없다. 만일 그것이 실제가 아니라면 그것은 허구이고 비실재적인 것이며 그대는 환상을 창조한 것에 불과하다.

 
* 출처 : 명상나라(내용:Osho)

Bookmark and Share
글 쓴 이 : 비회원
☆ 두리(소셜)댓글 달기 : 얼숲(페이스북), 재잘터(트위터), 열린또이름(오픈아이디)으로 댓글을 달 수 있습니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